세상사는이야기

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DMZ ‘깜짝 방문’ 안한다.

남자의격

  • DMZ 방문 일정 제외,  첫 공식 일정은 캠프 험프리스 방문
  • 문재인 대통령과 정상회담, 국회연설 소화후 8일 출국

21765337_1950567138564850_6694178666049030310_n.jpg

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9월21일(현지시간) 미국 뉴욕 롯데뉴욕팰리스 호텔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한미정상회담에 앞서 악수를 하고 있다. (청와대 페이스북) 2017.9.22

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오늘 7~ 8일 한국 방문 시 DMZ(비무장지대)를 방문할 수도 있다고 워싱턴타임스가 25일(미국현지시간) 보도했지만 결국은 이번 방한 일정에서 제외됐다.

이에 앞서 백악관 고위 관계자는 지난 23일 트럼프 대통령의 아시아 순방 관련 해서 한국 방문 시 캠프 험프리스를 방문할 예정이며, 이에  DMZ를 같이 방문하기에는 어렵다는 입장 밝혔었다.

미 정부 고위 관계자에 따르면 “대통령은 일정상 시간이 충분하지 않아 DMZ를 방문하지 않을 것”이라며 “캠프 험프리스를 방문하는 것이 문 대통령의 초청과 이 중대한 동맹 관계의 부담을 나누는 한국의 역할을 강조하기 위한 메시지를 전달하는 것으로 가닥을 잡았다” 고 말했다.
540x100_프로지_배너

평택에 있는 캠프 험프리스는 최근에 지어진 현대식 시설이고 세계 어디에 있는 미군기지 중에서도 훌륭한 시설을 갖추고 있다.

아울러 “캠프 험프리스 방문은 한국 정부에 의한 부담 공유의 훌륭한 사례”라며 “한국은 이 기지를 짓고 (미군) 가족들을 이주시키는 과정에서 더 많은 막대한 비용을 부담했다”고 강조했다.

그는 또한 ” DMZ를 방문한 미국의 역대 대통령은 절반에도 못 미치며 제임스 매티스 국방장관,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 이미 DMZ를 다녀오는 등 약간은 일상적인 방문이 돼가고 있으며 오히려 역대 대통령이 캠프 험프리스를 방문한 적이 없다는 것에 비추어 볼때 오히려 캠프 험프리스 방문이 더 의미있는 일정이 될 것이다” 라고 밝혔다.

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방한 일정은 캠프 험프리스 방문,  문재인 대통령과 정상회담 및 국빈만찬을 소화하고, 이어 8일에는 국회연설과 국립묘지 참배를 하고 베이징으로 출국한다.

ⓒ All right reserved suprisestory.com